사회

뉴스1

김해시 "김해신공항 검증 내용 조속히 공개해 달라"

김명규 기자 입력 2020.09.16. 15:19 수정 2020.09.16. 17:15

김해신공항 검증결과가 이달 말쯤 나올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경남 김해시가 신공항 검증 내용 일체를 조속히 공개해 달라고 국무총리실에 촉구했다.

김해시는 16일 브리핑을 통해 "김해신공항은 동남권 관문공항으로서 지역경제 재도약을 위한 기회이며 국가균형 발전의 한 축을 형성하는 중요한 정책 결정인 만큼 정치적 상황과 무관하게 엄정하고 객관적인 검증 원칙에 입각해 검증결과를 여과없이 발표해야 한다"고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국무총리실에 2차 시뮬레이션 결과 등 공개 촉구
허성곤 김해시장이 16일 기자간담회를 갖고 김해신공항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 © 뉴스1

(경남=뉴스1) 김명규 기자 = 김해신공항 검증결과가 이달 말쯤 나올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경남 김해시가 신공항 검증 내용 일체를 조속히 공개해 달라고 국무총리실에 촉구했다.

김해시는 16일 브리핑을 통해 "김해신공항은 동남권 관문공항으로서 지역경제 재도약을 위한 기회이며 국가균형 발전의 한 축을 형성하는 중요한 정책 결정인 만큼 정치적 상황과 무관하게 엄정하고 객관적인 검증 원칙에 입각해 검증결과를 여과없이 발표해야 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지난해 12월 국무총리실 검증위원회를 구성한 이후 4개 분야(안전, 소음, 환경, 시설·운영·수요)에 대한 검증 결과 발표가 지연되는 것은 국토부와 분과위원들간 조율 의혹만 증폭시켰다"며 "소모적 논쟁이 발생하지 않도록 검증위원회에서 시행한 2차 시뮬레이션(모의실험) 결과와 검증 자료 일체에 대해 투명하게 공개해 달라"고 촉구했다.

한편 김해시는 2016년 6월 김해신공항 확장 발표가 나오자 현 김해공항은 2002년 4월 15일 발생한 돗대산 중국민항기 추락과 같은 항공사고가 재발 위험이 있으므로 기존 활주로 확장과 항공기 이·착륙 시 급상승과 급하강으로 인한 사고 위험, 안전과 소음대책 시급성 등 개선방안 등을 국토부에 지속적으로 요구해왔다.

kmk@news1.kr

포토&TV

    실시간 주요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