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뉴시스

국민의힘, '추미애 때리기' 역풍?..10주 만에 20%대로 하락

김성진 입력 2020.09.21. 11:40 수정 2020.09.21. 14:00

추미애 법무부 장관 아들 군 복무시절 특혜 의혹과 정치자금법 의혹 등을 연일 쟁점화하고 있는 국민의힘이 여론에서 오히려 역풍을 맞은 모양새다.

21일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YTN 의뢰로 실시한 9월3주차(14일~18일) 주중 집계 결과에 따르면 국민의힘 지지율은 지난주보다 3.4%포인트 내린 29.3%로 10주 만에 20%대를 하락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국민의힘, 민주당과 5.9%p 격차..오차범위 밖
PK·TK, 20대, 자영업자, 스윙층에서 모두 하락
"2.5단계 피로감 올라갔는데 민생이슈 못내놔"
[서울=뉴시스]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YTN 의뢰로 실시한 9월3주차(14일~18일) 정당 지지도 주중 집계 결과(사진 = 리얼미터 제공) 2020.09.21.

[서울=뉴시스] 김성진 기자 = 추미애 법무부 장관 아들 군 복무시절 특혜 의혹과 정치자금법 의혹 등을 연일 쟁점화하고 있는 국민의힘이 여론에서 오히려 역풍을 맞은 모양새다.

21일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YTN 의뢰로 실시한 9월3주차(14일~18일) 주중 집계 결과에 따르면 국민의힘 지지율은 지난주보다 3.4%포인트 내린 29.3%로 10주 만에 20%대를 하락했다.

반면 더불어민주당 지지도는 지난주보다 1.8%포인트 오른 35.2%를 기록했다. 민주당과 국민의힘의 격차는 5.9%포인트로 일주일 만에 오차범위 밖으로 다시 벌어진 모습이다.

국민의힘 응답자의 특성별 변화를 살펴보면, 권역별로는 부산·울산·경남이 40.2%→35.0%로 전주대비 5.2%포인트가 하락했다. 서울은 4.9%포인트, 대구·경북은 4.5%포인트가 각각 내려갔다.

연령대별로 병역문제와 직·간접적인 관련이 가장 큰 20대가 34.9%→27.5%로 무려 7.4%포인트가 빠져나갔다. 40대는 4.8%포인트, 70대 이상 3.6%포인트가 하락했다.

이념성향별로 정치적 지지가 바뀌는 스윙층 변화가 눈에 띄었다. '잘모른다'고 응답한 층은 29.2%→21.5%로 7.7%포인트가 하락했다. 중도층은 37.2%→33.3%로 3.9%포인트가 내려갔다.

직업별로는 자영업자가 40.6%→33.0%로 7.6%포인트, 학생이 31.1%→25.6%로 5.5%포인트가 하락한 모습이었다.

국민의힘은 지난 8월2주차 조사에서 36.3%로 탄핵정국 이후 민주당(34.8%)에 첫 역전했지만, 그 뒤 2주 연속 하락해 8월4주차 30.1%를 기록했다.

이후 추 장관 아들 군 복무시절 병가 특혜 의혹이 불거진 9월1주차 31.0%, 9월2주차 32.7%로 다시 반등했으나 이번주 29.3%로 내려 앉았다.

[서울=뉴시스]정당지지도 주간·일간 변화. 2020.09.21. (사진=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 제공)

리얼미터는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로 국민들의 피로감이 커진 상황에서 지난주 대정부질문 등에서 야당이 민생보다는 '추미애 법무부 장관 때리기'에만 집중하는 모습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해석했다.

추 장관 아들 의혹을 둘러싸고 여당이 잇딴 실언으로 설화에 휘말렸고 통신비 일괄지원, 전 국민 무료 독감백신 접종 등 현안이 있었지만, 이른바 '야당의 시간' 속에서 민생 현안에 대한 전략이 부족했다는 분석이다.

아울러 민주당이 김홍걸 의원 제명 등 초강수를 뒀음에도 야당은 재산신고 누락 의혹이 있는 조수진 의원이나 피감기관 수주 의혹이 있는 박덕흠 의원 등에 미온적인 태도를 보인 것도 영향을 준 것으로 풀이했다.

리얼미터 관계자는 뉴시스와 통화에서 "추미애 장관 아들 논란이 민생과 직결되는 것은 아니었다"며 "국회의원 재산신고 누락의 경우, 여당은 강하게 대응했는데 야당에서는 미온적이었다"고 언급했다.

이 관계자는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로 2주 동안 피로도가 굉장히 높아졌는데 피로감을 극복할 만큼 야당이 민생 이슈를 내놓지 못한 아쉬움이 있다"고 밝혔다.

자세한 조사개요와 결과는 리얼미터 홈페이지 또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ksj87@newsis.com

포토&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