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연합뉴스

일본서 전량 수입하던 정밀 가공 '지그센터' 국산화 성공

박주영 입력 2020.09.22. 09:14

한국기계연구원이 두산공작기계와 공동으로 전량 일본에서 수입하던 지그보러급(구멍을 초정밀하게 가공할 수 있는 장비)의 높은 정밀도를 갖는 머시닝센터인 '지그센터'를 개발했다고 22일 밝혔다.

머시닝센터는 공구를 회전시켜 소재를 가공하는 장비 시스템으로, 자동공구교환장치를 이용해 밀링, 드릴링, 보링 등 다양한 가공작업을 수행할 수 있다.

사진은 지그센터를 이용해 만든 공작기계 정밀도 검사 모습.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연합뉴스) 한국기계연구원이 두산공작기계와 공동으로 전량 일본에서 수입하던 지그보러급(구멍을 초정밀하게 가공할 수 있는 장비)의 높은 정밀도를 갖는 머시닝센터인 '지그센터'를 개발했다고 22일 밝혔다.

머시닝센터는 공구를 회전시켜 소재를 가공하는 장비 시스템으로, 자동공구교환장치를 이용해 밀링, 드릴링, 보링 등 다양한 가공작업을 수행할 수 있다.

사진은 지그센터를 이용해 만든 공작기계 정밀도 검사 모습. 2020.9.22

[한국기계연구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