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파이낸셜뉴스

식당 여종업원 강제추행 혐의 부산시의원 檢 송치

정용부 입력 2020. 10. 05. 15:11

기사 도구 모음

식당 여종업원을 성추행한 혐의로 경찰 조사 중인 부산시의회 A 의원이 검찰에 넘겨졌다.

5일 부산 사하경찰서는 부산시의회 A 의원을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A 시의원은 지난 8월 5일과 11일 부산 사하구 한 식당에서 여성 종업원 2명에게 부적절한 신체 접촉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부산시의회 전경

【파이낸셜뉴스 부산】 식당 여종업원을 성추행한 혐의로 경찰 조사 중인 부산시의회 A 의원이 검찰에 넘겨졌다.

5일 부산 사하경찰서는 부산시의회 A 의원을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A 시의원은 지난 8월 5일과 11일 부산 사하구 한 식당에서 여성 종업원 2명에게 부적절한 신체 접촉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같은 일은 국민의힘 부산시당이 기자회견을 열고 당시 현장 모습이 담긴 폐쇄(CC)회로 TV 영상을 공개하는 등 논란이 확산됐다. 현재 A의원은 더불어민주당에서 제명돼 무소속 상태다.

이후 국민의힘은 이날 오전 성명을 통해 “지난 8월 12일 피해자가 A 의원을 고소한 지 50여 일이 훌쩍 지나고 있다. 그런데 명백한 강제추행 혐의와 객관적 증거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수사기관은 해당 시의원을 검찰로 송치하지 않은 채 차일피일 시간만 끌고 있다”라고 지적했다.

그러자 경찰은 이날 오후 이 사건을 검찰 송치했다고 발표했다.

경찰 관계자는 “해당 시의원에 대해 피해신고 접수 후, 관련자들에 대한 진술 및 CCTV분석, 판례 분석 등을 통해 혐의 사실이 인정돼 기소 의견으로 송치한다”라고 설명했다.

demiana@fnnews.com 정용부 기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