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이데일리

JYP Ent, 내년 앨범 판매량 500만장 전망..목표가↑-하나

유준하 입력 2020.10.13. 07:34

하나금융투자는 13일 JYP Ent.(035900)에 대해 올해 4분기 폭발적인 성장을 할 것으로 전망했다.

내년 앨범 판매량 500만장 전망 외에도 오는 12월 니쥬 데뷔 및 내년 한·중 남자 그룹 데뷔에 일본 남자 그룹까지 계획 중이기 때문이다.

이는 JYP Ent.도 마찬가지이며 내년 예상 앨범 판매량 500만장 외에도 오는 12월 니쥬 데뷔 및 내년 한·중 남자 그룹 데뷔에 일본 남자 그룹까지 계획 중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데일리 유준하 기자] 하나금융투자는 13일 JYP Ent.(035900)에 대해 올해 4분기 폭발적인 성장을 할 것으로 전망했다. 내년 앨범 판매량 500만장 전망 외에도 오는 12월 니쥬 데뷔 및 내년 한·중 남자 그룹 데뷔에 일본 남자 그룹까지 계획 중이기 때문이다. 이에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하고 목표주가는 기존 4만5000원보다 6.7%(3000원) 높은 4만8000원으로 올려 잡았다.

하나금융투자가 예상한 JYP Ent.의 3분기 예상 매출액, 영업이익은 328억원, 83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28%, 44% 감소한 수치다. 이기훈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다만 이는 니쥬 굿즈 판매 가정을 보수적으로 계산한 것”이라며 “성과에 따라 상회할 가능성이 높고 산업 내 대부분의 아티스트가 그러하듯 스트레이키즈와 잇지(ITZY) 모두 사상 최대 앨범 판매를 기록했으며 트와이스는 일본 음반판매 55만장에 더해 온라인 투어도 진행했다”고 설명했다.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상장을 앞두고 기획사들의 주가 변동성이 확대되고 있지만 엔터 3사 모두 올해 4분기 폭발적인 성장이 예상된다. 이는 JYP Ent.도 마찬가지이며 내년 예상 앨범 판매량 500만장 외에도 오는 12월 니쥬 데뷔 및 내년 한·중 남자 그룹 데뷔에 일본 남자 그룹까지 계획 중이다.

이 연구원은 “거짓말처럼 4개 신인 그룹이 모두 망한다는 가정하에도 오는 2022년 영업이익은 650억원을 상회할 것”이라며 “주가 변동성은 커졌지만 기업은 향후 3~5년간 아무 걱정이 없을 정도로 산업의 호황이 시작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글로벌 앨범 판매량은 미국과 일본 모두 20%대 감소세이지만 케이팝은 거의 모든 아티스트가 사상최대 앨범 판매량을 갱신하고 있다. 이 연구원은 “JYP Ent.의 경우 4분기 스트레이키즈(일본음반)을 제외한 모든 아티스트가 국내 컴백 예정이며 이를 통해 200만장의 음반 판매가 예상된다”며 “보수적으로 가정해도 내년 앨범 판매량은 2년 전 대비 85% 성장한 500만장이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어 “산업의 핵심 과정은 음원에서 음반 그리고 투어로 이어지기 때문에 오프라인 콘서트가 가능해지면 여기에 연동한 콘서트 매출 성장을 통해 향후 2~3년간 엄청난 성장이 예상된다”고 덧붙였다.

한편 하나금융투자가 예상한 올해 JYP Ent.의 매출액, 영업이익은 1430억원, 420억원으로 지난해보다 각각 7.7%, 2.3% 감소한 수치다.

유준하 (xylitol@edaily.co.kr)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