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뉴스1

BTS·K방역·기생충 덕분에 미국인 韓호감도 역대최고

강민경 기자 입력 2020. 10. 20. 05:57 수정 2020. 10. 20. 06:17

기사 도구 모음

한국에 대한 미국인들의 호감도가 최근 역대 최고 수준에 이르렀다는 조사 결과가 나와 이목을 끌고 있다.

미 외교분야 여론조사기관 시카고국제문제협의회(CCGA)가 한국국제교류재단(KF)의 지원으로 19일(현지시간) 공개한 조사에 따르면, 한국에 대한 미국인 응답자들의 호감도는 100점 만점에 60점이었다.

북한에 대한 미국인들의 호감도는 100점 만점에 9점에 그쳤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15일 오후 서울 중구 명동거리의 한 매장의 BTS 광고판 앞으로 시민들이 지나가고 있다. 방탄소년단은 15일(현지시각) 미국 로스앤젤레스(LA) 돌비극장에서 진행된 시상식에서 ‘톱 소셜 아티스트’ 상을 수상했다. 지난 2017년부터 올해까지 무려 4년 연속이다. 2020.10.15/뉴스1 © News1 김진환 기자

(서울=뉴스1) 강민경 기자 = 한국에 대한 미국인들의 호감도가 최근 역대 최고 수준에 이르렀다는 조사 결과가 나와 이목을 끌고 있다.

미 외교분야 여론조사기관 시카고국제문제협의회(CCGA)가 한국국제교류재단(KF)의 지원으로 19일(현지시간) 공개한 조사에 따르면, 한국에 대한 미국인 응답자들의 호감도는 100점 만점에 60점이었다.

이는 CCGA가 1978년 처음으로 조사를 실시한 이래 역대 최고 점수로 나타났다.

이 기관은 점수가 상승한 배경으로 Δ영화 '기생충'의 아카데미상 수상 Δ한국의 성공적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ΔK팝의 인기 등을 꼽았다.

한국을 미국의 파트너로 여긴다는 응답자들의 비중은 74%였으며, 한국이 미국과 공정하게 무역을 하고 있다고 답한 이들은 전체의 68%였다.

북한에 대한 미국인들의 호감도는 100점 만점에 9점에 그쳤다. 북한에 대한 여론조사는 1994년 처음으로 실시됐으며, 20~30점대에 머물다가 이번에 10점 밑으로 떨어졌다. 중국에 대한 호감도 또한 32점으로 역대 최저 수준이었다.

그러나 일본에 대한 호감도는 65점으로 한국에 대한 호감도보다 높았으며 이 역시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pasta@news1.kr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