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머니투데이

[속보]이건희 회장 25일 새벽 별세, 삼성그룹 장례 준비 착수

안정준 기자 입력 2020. 10. 25. 10:02

기사 도구 모음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이 25일 새벽 서울 일원동 서울삼성병원에서 향년 78세로 별세했다.

삼성그룹 관계자들은 이날 오전 10시 현재 서울삼성병원에서 이 회장의 장례 준비절차에 들어간 것으로 목격됐다.

1942년 에서 태어난 고인은 부친인 이병철 삼성창업주 별세 이후 1987년 삼성그룹 2대 회장에 올라 삼성그룹을 이끌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이 25일 새벽 서울 일원동 서울삼성병원에서 향년 78세로 별세했다. 삼성그룹 관계자들은 이날 오전 10시 현재 서울삼성병원에서 이 회장의 장례 준비절차에 들어간 것으로 목격됐다.

2014년 급성심근경색증으로 서울 이태원동 자택에서 쓰러진 뒤 6년 만이다. 1942년 에서 태어난 고인은 부친인 이병철 삼성창업주 별세 이후 1987년 삼성그룹 2대 회장에 올라 삼성그룹을 이끌었다.

유족으로는 부인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 관장, 아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딸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 사위 김재열 삼성경제연구소 사장이 있다.

안정준 기자 7up@mt.co.kr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