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연합뉴스TV

김기덕 감독, 미투 여배우 상대 손해배상 패소

백지선 입력 2020. 10. 28. 12:59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김기덕 감독이 자신에 대한 미투 의혹을 폭로한 여배우와 이를 보도한 방송사를 상대로 제기한 손해배상 청구 소송에서 패소했습니다.

서울서부지법은 김씨가 여배우 A씨와 MBC를 상대로 낸 10억 원의 손해배상 청구를 기각했습니다.

A씨는 지난 2013년 영화 촬영 중 대본에 없던 베드신 촬영을 강요했다고 폭로했습니다.

MBC는 배우들의 증언을 토대로 김 감독의 성추행을 고발하는 내용의 '거장의 민낯'을 제작해 방송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TV.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