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연합뉴스

스페인 총리 "G20, 코로나19 피해 최소화 위해 모든 일 해야"

현혜란 입력 2020.11.21. 23:04

페드로 산체스 스페인 총리는 21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이 전 세계에 가져온 충격을 완화할 수 있도록 주요 20개국(G20)이 나서야 한다고 촉구했다.

산체스 총리는 이날 코로나19 탓에 화상으로 진행된 G20 정상회의에서 "G20 정상들에게는 코로나19가 가져온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모든 일을 해야 할 의무가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고 APTN이 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페드로 산체스 스페인 총리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DB 및 재판매 금지]

(파리=연합뉴스) 현혜란 특파원 = 페드로 산체스 스페인 총리는 21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이 전 세계에 가져온 충격을 완화할 수 있도록 주요 20개국(G20)이 나서야 한다고 촉구했다.

산체스 총리는 이날 코로나19 탓에 화상으로 진행된 G20 정상회의에서 "G20 정상들에게는 코로나19가 가져온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모든 일을 해야 할 의무가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고 APTN이 전했다.

산체스 총리는 "전 세계가 수십 년 만에 가장 커다란 도전에 직면했다"며 "경제 대국들은 바이러스를 물리치고 더 푸르고, 더 공정하며, 더 포용적인 미래를 건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산체스 총리는 "우리는 경제적 이익을 위해서 일하지만, 그에 앞서 지구상 모든 시민의 이익을 위해 일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runran@yna.co.kr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