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연합뉴스

대구 새마을금고서 전 임원이 흉기 휘둘러..직원 2명 숨져(종합2보)

한무선 입력 2020. 11. 24. 15:01 수정 2020. 11. 24. 16:21

기사 도구 모음

대구 한 새마을금고에서 전직 임원이 흉기를 휘둘러 직원 2명이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다.

24일 오전 11시 20분께 대구 동구 한 새마을금고에서 60대 남성 A씨가 직원들에게 흉기를 휘둘렀다.

A씨는 직원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붙잡혀 인근 병원에서 치료받고 있다.

경찰은 전직 임원인 A씨가 재직 당시 직원들과 송사가 있을 정도로 사이가 좋지 않았던 점에 주목하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피의자 범행 후 음독, 중태..경찰, 재직 당시 갈등 관계 추정
통제선 설치된 새마을금고 [한무선 기자 촬영]

(대구=연합뉴스) 한무선 기자 = 대구 한 새마을금고에서 전직 임원이 흉기를 휘둘러 직원 2명이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다.

24일 오전 11시 20분께 대구 동구 한 새마을금고에서 60대 남성 A씨가 직원들에게 흉기를 휘둘렀다.

이에 40대 남자 직원이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고, 이어 30대 여자 직원도 이송한 지 3시간여 만에 숨졌다.

A씨는 직원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붙잡혀 인근 병원에서 치료받고 있다.

그는 범행 후 농약을 마셔 중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범행 당시 새마을금고 내부에는 직원 4명만 있고 손님은 없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전직 임원인 A씨가 재직 당시 직원들과 송사가 있을 정도로 사이가 좋지 않았던 점에 주목하고 있다.

경찰은 원한 관계에 의한 범행으로 추정하고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대구 새마을금고서 흉기 난동… (대구=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24일 오후 대구 동구 한 새마을금고에서 경찰들이 현장 조사를 하고 있다. mtkht@yna.co.kr

mshan@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