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키즈맘

우는 아기 어떻게 달래죠? 울음 대처법

이진경 입력 2020. 11. 24. 17:16

기사 도구 모음

1세 미만의 아기들은 자신의 의사를 오로지 울음만으로 표현하는데, 부모는 아기가 왜 우는지 정확히 몰라 당황할 때가 있다.

밤새 울고 보채는 아기, 부드럽게 달래 줄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아기는 배고프거나 목마를 때, 혹은 단지 안정감을 느끼고 싶기 위해 젖을 빨 수도 있다.

 포대기로 아이를 감싸면 아기는 편안함을 느낄 수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 이진경 기자 ]

1세 미만의 아기들은 자신의 의사를 오로지 울음만으로 표현하는데, 부모는 아기가 왜 우는지 정확히 몰라 당황할 때가 있다. 밤새 울고 보채는 아기, 부드럽게 달래 줄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 업거나 안아주기 

아기를 엄마의 가슴 쪽으로 안아보도록 한다. 아기는 배고프거나 목마를 때, 혹은 단지 안정감을 느끼고 싶기 위해 젖을 빨 수도 있다. 아기가 울 때는 머리와 몸, 다리, 팔을 감싸 안고 받치는 방식으로 안정감 있게 안아줘 보자. 포대기로 아이를 감싸면 아기는 편안함을 느낄 수 있다. 

◎ 마사지 해주기 

엄마의 손으로 아기의 배를 부드럽게 문질러 보자. 아기의 팔과 다리, 등도 조심스럽게 어루만지며 마사지를 해주는 것도 좋다. 

◎ 살살 흔들어 주기 

아기를 직접 안거나 아기띠로 안아서 이야기를 하거나 노래를 불러주며 살살 앞뒤로 흔들어 줘보자. 부드럽게 반복되는 리듬이 아기의 마음을 안정시켜줄 수 있다. 

◎ 장난감을 준다 

배고파서 우는 것이 아니라면 아기가 입에 넣고 빨 수 있는 노리개 젖꼭지나 장난감을 준다. 빠는 욕구가 충족되면 울음을 그치기도 한다. 

◎ 병원에서 진찰 받기 

아기가 평소와 다르게 자주 운다면 병원 진찰이 필요한 경우도 있다. 배고프거나 졸리는 등의 이유가 아니라면 의학적인 치료를 받도록 하자. 

(자료= 임신출산육아대백과 /비타북스)

Copyright (c) 2011 KIZMOM.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