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헬스조선

코로나 국내 신규 583명.. 3월 초 이후 첫 500명대

이해나 헬스조선 기자 입력 2020. 11. 26. 09:48 수정 2020. 11. 26. 12:07

기사 도구 모음

코로나19 국내 확진자 수가 전날 대비 583명 늘었다.

국내발생 확진자 수만 550명 이상이며, 지난 3월초 1차 대유행 후 첫 500명대 확진자가 발생한 것이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6일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3만2318명이며, 이 중 2만6950명(83.39%)이 격리해제됐다고 밝혔다.

신규 확진 중 국내 발생은 553명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조선일보 DB

코로나19 국내 확진자 수가 전날 대비 583명 늘었다. 국내발생 확진자 수만 550명 이상이며, 지난 3월초 1차 대유행 후 첫 500명대 확진자가 발생한 것이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6일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3만2318명이며, 이 중 2만6950명(83.39%)이 격리해제됐다고 밝혔다.

위·중증 환자는 78명이며, 사망자는 2명으로 누적 사망자는 515명(치명률 1.59%)이다.

신규 확진 중 국내 발생은 553명이다. 지역별로 서울 208명, 경기 177명, 경남 45명, 부산 19명, 인천 17명, 충남, 전북 각 16명, 전남 9명, 강원, 충북 각 8명, 울산 6명, 세종 4명, 경북, 제주 각 2명, 대구, 대전 각 1명이다.

해외 유입 확진은 30명이다. 12명은 검역단계에서 발견됐고, 나머지 18명은 경기 6명, 서울 5명, 부산 3명, 인천 2명, 울산, 제주 각 1명으로 확인됐다.

유입 대륙별 해외 유입 확진자 수는 중국 외 아시아 11명, 아메리카 8명, 유럽 6명, 아프리카 4명, 중국 1명 순으로 많았다. ​

사진=질병관리청

Copyrights 헬스조선 & HEALTH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