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KBS

[현장영상] 코로나19 확산세 속 전국 스키장 개장..방역 비상

이제우,류재현 입력 2020. 12. 11. 19:05 수정 2020. 12. 11. 19:06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코로나19 확산세 속에 전국의 스키장이 개장하면서 스키장 방역에 비상이 걸렸습니다.

먼저 스키장 입장 인원은 지난 9일 발표한 정부의 겨울스포츠 방역지침에 따라 실외시설은 거리 두기 1.5 단계에서 수용시설의 1/2, 2단계와 2.5단계에서는 수용시설이 1/3만 입장 가능합니다. 3단계 조처가 내려지게 되면 집합금지 명령에 따라 시설 가동이 중단됩니다.

스키장 내에서 마스크 없이 넥워머만 착용하는 것은 불가하고 리프트를 기다릴 때 거리 두기는 물론 리프트 탑승시에도 띄어앉기를 유지해야 합니다. 또 활강하는 등 스키를 타고 이동하는 중에도 마스크를 착용해야 합니다.

야간스키의 경우 강원도 평창의 경우 거리두기 1.5 단계라 가능하지만, 수도권 스키장의 경우 거리두기 2.5 단계를 적용받아 밤 9시 이후 야간스키를 이용할 수 없습니다.

코로나19 확산세 속 전국 스키장 개장 현장입니다.

류재현 기자 (bboshoo@kbs.co.kr)

저작권자ⓒ KBS(news.kbs.co.kr)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