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머니S

끝없는 교회발 감염.. 구미 송정교회서 29명 무더기 확진

안경달 기자 입력 2020. 12. 23. 17:05

기사 도구 모음

경북 구미시 소재 송정교회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해 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구미시는 23일 오후 재난안전문자를 통해 "송정교회에서 29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며 관련 시민들의 진단검사를 당부했다.

새롭게 나온 29명 중 26명은 송정교회 관련 확진자며 2명은 타 지역 확진자를 통해 감염됐다.

구미시는 이날 오전까지 교회 신도 146명을 대상으로 전수조사를 진행하는 한편 지속적으로 확진자들의 감염 경로를 추적하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경북 구미시 소재 송정교회에서 23일 오후까지 30여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사진=뉴스1
경북 구미시 소재 송정교회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해 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구미시는 23일 오후 재난안전문자를 통해 "송정교회에서 29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며 관련 시민들의 진단검사를 당부했다.

해당 교회에서는 지난 20일 첫 확진자가 발생한 뒤 22일까지 7명이 추가 확진 판정을 받은 바 있다. 이날 30명 가까이 신규 확진자가 쏟아져 나오며 누적 확진자는 총 34명으로 불어났다.

새롭게 나온 29명 중 26명은 송정교회 관련 확진자며 2명은 타 지역 확진자를 통해 감염됐다. 나머지 1명은 감염 경로가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구미시는 이날 오전까지 교회 신도 146명을 대상으로 전수조사를 진행하는 한편 지속적으로 확진자들의 감염 경로를 추적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해당 교회 주차장에 임시선별진료소를 설치해 운영한다"며 "지난 9일부터 22일 사이 송정교회를 출입한 분들은 반드시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사를 받아달라"고 거듭 강조했다.

이날 0시 기준 구미에서 발생한 누적 확진자는 총 144명이다.

"코로나19 예방수칙, '의무'이자 '배려'입니다"
#올바른 마스크 착용 #건강한 거리두기

안경달 기자 gunners92@mt.co.kr

저작권자 ⓒ '성공을 꿈꾸는 사람들의 경제 뉴스'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