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MBC

영국-EU, 브렉시트 후 미래관계 협상 타결

정영훈 jyh@mbc.co.kr 입력 2020. 12. 25. 06:03 수정 2020. 12. 25. 06:43

기사 도구 모음

영국과 유럽연합이 '노딜' 우려를 딛고 무역협정을 포함한 미래관계 협상을 극적으로 타결했습니다.

영국과 유럽연합은 현지시간 24일 미래관계 협상 합의에 도달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합의는 지난 3월 미래관계 협상에 착수한 지 9개월 만이자, 연말까지인 브렉시트 전환 기간 종료를 일주일여 앞둔 시점에서 나왔습니다.

영국과 EU가 미래관계 협상을 타결하면서 합의안은 이제 양측 의회 비준 절차를 거치게 됩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영국과 유럽연합이 '노딜' 우려를 딛고 무역협정을 포함한 미래관계 협상을 극적으로 타결했습니다.

영국과 유럽연합은 현지시간 24일 미래관계 협상 합의에 도달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합의는 지난 3월 미래관계 협상에 착수한 지 9개월 만이자, 연말까지인 브렉시트 전환 기간 종료를 일주일여 앞둔 시점에서 나왔습니다.

이에 따라 영국은 지난 2016년 6월 국민투표를 통해 브렉시트를 결정한 지 4년 반만에 EU와 완전한 결별을 앞두게 됐습니다.

영국 정부는 성명을 통해 "영국은 다시 재정과 국경, 법, 통상, 수역의 통제권을 회복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이번 합의는 영국 전역에 환상적인 뉴스"라며 "우리는 처음으로 EU와 무관세와 무쿼터에 기반한 협정에 서명했다고 의미를 부여했습니다.

폰데어라이엔 유럽연합 집행위원장은 "이 합의가 영국의 이익에도 부합한다고 믿는다"고 강조했습니다.

영국과 EU가 미래관계 협상을 타결하면서 합의안은 이제 양측 의회 비준 절차를 거치게 됩니다.

앞서 영국은 EU와 브렉시트 합의를 통해 지난 1월 말 회원국에서 탈퇴했습니다.

정영훈 기자 (jyh@mbc.co.kr)

기사 원문 - https://imnews.imbc.com/news/2020/world/article/6037357_32640.html

저작권자(c) MBC (www.imnews.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