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KBS

서울고등법원, '국정농단' 이재용 부회장 파기환송심 오늘 결심공판

KBS 입력 2020. 12. 30. 12:43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국정농단' 사건에 연루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파기환송심이 오늘 재판을 끝으로 선고만 남기게 됩니다.

서울고등법원 형사1부는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뇌물공여 혐의 등으로 기소된 이 부회장의 파기환송심 결심공판을 오늘 오후 2시 5분부터 진행합니다.

지난해 10월 파기환송심 첫 재판이 열린 지 1년 2개월여 만으로, 재판부 선고는 내년 1월 말이나 2월 초쯤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앞서 대법원 전원합의체는 지난해 8월 항소심 재판부가 뇌물이 아니라고 한 이 부회장 측의 말 세 마리도 뇌물로 인정된다며 서울고등법원으로 사건을 돌려보냈습니다.

KBS

저작권자ⓒ KBS(news.kbs.co.kr)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