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파이낸셜뉴스

인니 스리위자야 에어 737기 실종, 수색 구조 작업 중

윤재준 입력 2021. 01. 09. 20:25

기사 도구 모음

9일 인도네시아 수도 자카르타를 이륙한 스리위자야 에어 여객기가 이륙 후 통신이 두절됐으며 수색과 구조 작업에 들어갔다고 현지 언론들이 보도했다.

승객과 승무원 약 50명을 태우고 서부 칼리만탄주 폰티아나크로 향하던 이 여객기가 현지 시간 오후 2시40분 교신을 끝으로 통신이 끊겼다고 현지 구조 당국이 밝혔다.

인도네시아 교통부는 실종 여객기에 대한 수색과 구조 작업에 들어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9일 실종된 인도네시아 스리위자야 에어보잉 B737-500기. (플라이트레이더24 트위터 캡처). 사진=뉴스1

9일 인도네시아 수도 자카르타를 이륙한 스리위자야 에어 여객기가 이륙 후 통신이 두절됐으며 수색과 구조 작업에 들어갔다고 현지 언론들이 보도했다.

승객과 승무원 약 50명을 태우고 서부 칼리만탄주 폰티아나크로 향하던 이 여객기가 현지 시간 오후 2시40분 교신을 끝으로 통신이 끊겼다고 현지 구조 당국이 밝혔다.

인도네시아 교통부는 실종 여객기에 대한 수색과 구조 작업에 들어갔다.

이 여객기 기종은 제작된지 27년된 보잉 737-500으로 잇따른 추락으로 비행이 중단됐던 737맥스와는 다른 것으로 전해졌다.

스리위자야 에어는 지난 2003년에 창업된 인도네시아 승객 규모 3위 항공사다.

jjyoon@fnnews.com 윤재준 기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