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노컷뉴스

전남도, 전국 최초 학교 밖 청소년 교육수당 지급

전남CBS 최창민 기자 입력 2021. 01. 10. 15:33

기사 도구 모음

전라남도는 학교 밖 청소년들이 각종 교육과 진로 프로그램을 통해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학교 밖 청소년에 대한 교육참여수당을 지급한다.

올해 첫 신규사업으로 전국 최초로 추진되는 '학교 밖 청소년 교육참여수당'은 학교 밖 청소년들이 검정고시 준비와 함께 진로탐색을 위해 사용토록 지급하는 수당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전라남도는 학교 밖 청소년들이 각종 교육과 진로 프로그램을 통해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학교 밖 청소년에 대한 교육참여수당을 지급한다.

올해 첫 신규사업으로 전국 최초로 추진되는 '학교 밖 청소년 교육참여수당'은 학교 밖 청소년들이 검정고시 준비와 함께 진로탐색을 위해 사용토록 지급하는 수당이다.

대상은 전남도내 거주한 만 9세부터 18세 이하 학교 밖 청소년이며, 시군 학교 밖 청소년지원센터에 등록한 후 센터로부터 제공받은 프로그램에 월 6회 이상 참여하면 매달 지원받을 수 있다.

지원금액의 경우 초등 학령기는 월 5만 원을 교통카드에, 중‧고등학령기는 각각 월 10만 원과 20만 원을 체크카드에 적립해준다.

지원금은 교통비와 간식비, 교육비, 진로 계발을 위한 문화활동비 등으로 사용해야 한다.

전남도 관계자는 "학교 밖 청소년들의 사회진출을 돕고 역량을 강화할 수 있도록 다각도로 지원방안을 고민하고 있다"며 "학교 밖 청소년들이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사업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전남CBS 최창민 기자] ccmin@cbs.co.kr

저작권자ⓒ CBS 노컷뉴스(www.nocu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