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이데일리

[포토] '그랜드 조선 제주' 오픈

김태형 입력 2021. 01. 10. 17:31

기사 도구 모음

조선호텔앤리조트 브라이언 백(왼쪽 두번째부터) 본부장, 박기철 총지배인 및 호텔리어들이 8일 제주도 서귀포시 중문관광단지 내 '그랜드 조선 제주' 오픈식에서 테이프커팅을 하고 있다.

그랜드 조선은 '즐거움의 여정'이란 브랜드 슬로건 아래 선제적이고 따뜻한 서비스를 통해 진정한 호텔의 감동을 선사해나가는 조선호텔앤리조트의 새로운 특급호텔 브랜드로 지난해 10월 오픈한 그랜드 조선 부산에 이은 그랜드 조선의 두번째 호텔 사업장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데일리 김태형 기자] 조선호텔앤리조트 브라이언 백(왼쪽 두번째부터) 본부장, 박기철 총지배인 및 호텔리어들이 8일 제주도 서귀포시 중문관광단지 내 '그랜드 조선 제주' 오픈식에서 테이프커팅을 하고 있다.

그랜드 조선은 '즐거움의 여정'이란 브랜드 슬로건 아래 선제적이고 따뜻한 서비스를 통해 진정한 호텔의 감동을 선사해나가는 조선호텔앤리조트의 새로운 특급호텔 브랜드로 지난해 10월 오픈한 그랜드 조선 부산에 이은 그랜드 조선의 두번째 호텔 사업장이다.

그랜드 조선 제주는 힐스위트 50실을 포함해 총 271개의 객실과 6개의 식음업장, 총 5개의 실내·외 온수풀 수영장, 다양한 액티비티 프로그램 등으로 다양한 재미와 경험을 제공해 고객들에게 즐거운 여정을 선사해나가는 데스티네이션 리조트형 호텔이다. (사진=조선호텔앤리조트)

김태형 (kimkey@edaily.co.kr)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