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파이낸셜뉴스

제주도 JQ인증 제품 매출 2.2배↑..비대면 마케팅 강화

좌승훈 입력 2021. 01. 10. 19:04

기사 도구 모음

제주특별자치도는 지난 한 해 동안 제주우수제품 품질인증(JQ) 제품에 대한 비대면·온라인 판로 지원을 통해 총 19억원의 매출을 올렸다고 10일 밝혔다.

도는 JQ제품의 판로지원을 위해 제주도경제통상진흥원(원장 문관영)과 함께 2018년 온라인 정관장몰(JQ인증관)을 시작으로 이제주(e-jeju)몰과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등 총 3개 온라인몰 입점을 추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지난해 총 매출액 21억3000만원 기록..올해 JQ체험단·라이브커머스 활성화
JQ인증 마크 /사진=fnDB

[제주=좌승훈 기자] 제주특별자치도는 지난 한 해 동안 제주우수제품 품질인증(JQ) 제품에 대한 비대면·온라인 판로 지원을 통해 총 19억원의 매출을 올렸다고 10일 밝혔다.

또 지난해 9월 문을 연 경기도 부천시 킴스클럽 내 ‘JQ숍’ 1개소에서 2억3000만원의 판매실적을 거둬 지난해 온·오프라인 총 매출액은 21억3000만원으로 전년(9억7000만원)에 비해 2.2배 신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도는 JQ제품의 판로지원을 위해 제주도경제통상진흥원(원장 문관영)과 함께 2018년 온라인 정관장몰(JQ인증관)을 시작으로 이제주(e-jeju)몰과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등 총 3개 온라인몰 입점을 추진했다.

특히 지난해 티몬TVon·카카오TV를 통한 라이브커머스 판매도 시범적으로 진행해 1억3000만원의 매출효과도 거줬다.

도는 올해에도 JQ 제품 매출 확대를 위한 마케팅 활동에 6억2600만원을 투입한다. 아울러 JQ 제품 홍보 강화를 위해 TV·라디오 방송매체 외에 사회관계망서비스(SNS)나 JQ 체험단(블로거)을 적극 활용할 방침이다.

JQ제품 만족도를 위한 품질관리도 실시된다.

도는 우선 JQ 제품 인증기업에 1000만원 범위 내 시설환경 개선비를 지원해 실질적인 품질 향상에 사용하도록 하고, JQ 제품 인증 심사기준을 검토해 신뢰도를 높일 계획이다.

이를 위해 JQ 인증 81개 기업의 제품 312개에 대해 전수심사를 상·하반기로 나눠 실시하고, 결과에 따라 업체 품질관리 개선을 요구하기로 했다.

jpen21@fnnews.com 좌승훈 기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