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아시아경제

신안군 한 축사서 불..연소확대 없이 진화 중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입력 2021. 01. 10. 21:18

기사 도구 모음

전남 신안군 압해읍 한 축사(돼지농장)에서 불이 났다.

10일 전남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7시 31분께 "축사에서 불이 났다"는 신고가 119상황실에 접수됐다.

선착대가 화재 현장에 도착할 당시 축사 1개 동에서 불길이 가장 센 시점인 최성기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선착대는 불길의 확산방지에 주력하고 뒤이어 도착한 소방력에 의해 불길은 55분여 만에 초기 진화되면서 축사·관리사·사무실 등 14개 동 중 연소확대 없이 1개 동에서 마무리 될 수 있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10일 오후 7시 31분께 전남 신안군 한 축사에서 불이났다. 사진은 화재 현장 모습. 사진=전남소방본부 제공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전남 신안군 압해읍 한 축사(돼지농장)에서 불이 났다.

10일 전남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7시 31분께 “축사에서 불이 났다”는 신고가 119상황실에 접수됐다.

신고를 받은 즉시 소방력을 집중 투입한 전남소방에 의해 한 시간여 만에 초기 진화에 성공했다.

선착대가 화재 현장에 도착할 당시 축사 1개 동에서 불길이 가장 센 시점인 최성기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선착대는 불길의 확산방지에 주력하고 뒤이어 도착한 소방력에 의해 불길은 55분여 만에 초기 진화되면서 축사·관리사·사무실 등 14개 동 중 연소확대 없이 1개 동에서 마무리 될 수 있었다.

소방당국은 굴착기 등 장비를 이용해 마무리 작업이 완료되는 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를 조사할 방침이다.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yjm307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