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경향신문

LGU+, 4인 결합 땐 월 3만원대 '5G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

홍진수 기자 입력 2021. 01. 10. 21:21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5G·LTE 시장 최초, 가족 외 지인도 결합 가능한 'U+투게더' 선보여

[경향신문]

LG유플러스가 4인이 결합할 경우 월 3만원대 후반에 5G 데이터를 무제한으로 사용할 수 있는 요금제를 내놓았다. 가족 외 지인까지도 결합이 가능하며 청소년은 추가로 1만원을 더 할인받을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10일 5G·LTE·인터넷 요금 결합 서비스 ‘U+투게더’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가족 외 지인까지 결합 대상인 서비스는 5G·LTE 시장 최초로, 5G·LTE 무제한 요금제(월 8만5000원 이상. 부가세 포함)로 가입할 수 있다.

결합은 최대 5명까지 가능하며, 2인 결합 시 각 1만원, 3인 결합 시 각 1만4000원, 4~5인은 각 2만원이 할인된다. 또 추가로 선택약정 25% 할인과 LG유플러스의 ‘LTE요금그대로약정’ 5250원 할인을 받을 수 있다.

4인이 결합한다면 월 3만8500원을 내고 이 요금제를 이용할 수 있다. 기존 요금 8만5000원에서 결합 할인 2만원, 선택약정 할인 2만1250원, LTE요금그대로약정 할인 5250원을 뺀 수치다. 여기에 청소년은 올해 4월 말까지 월 1만원 추가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청소년은 결합 고객 중 18세 이하 가입자면 자동으로 추가 할인이 적용되고 만 20세가 되기 전까지 유지된다.

U+투게더는 모바일뿐 아니라 인터넷 결합도 제공한다. 500M 이상 U+인터넷 서비스 12종을 결합할 수 있고, 최대 월 1만1000원씩 3회선까지 요금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인터넷 결합은 모바일 고객 5인 외 명의로도 가능하다. 결합 시 지정한 대표자로 요금 청구 계정이 통합되며, 결합 후에는 대표자를 임의로 변경할 수 없다.

홍진수 기자 soo43@kyunghyang.com

ⓒ 경향신문 & 경향닷컴(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