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뉴시스

제주 해상 침몰 어선 32명민호 기관장 시신 발견

우장호 입력 2021. 01. 11. 09:32

기사 도구 모음

제주 해상에서 전복·침몰된 저인망어선 '32명민호'의 한국인 기관장의 시신이 발견됐다.

변사체를 수습해 신원확인 절차에 나선 해경은 시신이 지난해 12월29일 제주항 인근 해상에서 사고를 당한 한림선적 32명민호(39t) 기관장 A(60)씨인 것을 확인했다.

제주 한림선적 저인망어선 32명민호는 지난달 29일 오후 7시44분께 제주항 북서쪽 2.6㎞ 해상에서 전복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한국인 선원 4명, 인도네시아 선원 1명 총 5명 발견
[서귀포=뉴시스]우장호 기자 = 4일 오전 제주항 2부두 방파제 인근 해상에서 한림선적 저인망어선 32명민호(39t·승선원 7명) 선미 인양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2021.01.04. woo1223@newsis.com

[제주=뉴시스] 우장호 기자 = 제주 해상에서 전복·침몰된 저인망어선 '32명민호'의 한국인 기관장의 시신이 발견됐다.

11일 제주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0일 오후4시15분께 제주해경서 소속 함정의 함장이 출항하던 중 제주항 동방파제 하얀등대 북방 50m 해상에서 변사체를 발견했다.

변사체를 수습해 신원확인 절차에 나선 해경은 시신이 지난해 12월29일 제주항 인근 해상에서 사고를 당한 한림선적 32명민호(39t) 기관장 A(60)씨인 것을 확인했다.

해경은 32명민호 실종 선원 7명 가운데 한국인 선원 4명과 인도네시아 선원 1명 등 총 5명의 시신을 발견했다.

해경은 나머지 인도네시아 선원 2명의 시신 발견을 위해 구조대와 경비함정 수색을 지속할 계획이다.

제주 한림선적 저인망어선 32명민호는 지난달 29일 오후 7시44분께 제주항 북서쪽 2.6㎞ 해상에서 전복됐다.

사고 선박에는 선장 B(55)씨를 비롯해 한국인 4명과 인도네시아인 3명 등 총 7명이 타고 있었다.

뒤집힌 선박은 강한 바람과 높은 파도로 표류하다 사고 다음날인 지난달 30일 오전 3시47분께 제주항 서방파제와 충돌한 뒤 침몰, 선원 7명 모두 실종됐었다.

☞공감언론 뉴시스 woo1223@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