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한국경제TV

[속보] 문 대통령, '부동산' 첫 사과.."국민께 매우 송구"

정원우 입력 2021. 01. 11. 10:13 수정 2021. 01. 11. 13:22

기사 도구 모음

문재인 대통령이 "주거 문제의 어려움으로 낙심이 큰 국민들께는 매우 송구한 마음"이라고 부동산 문제에 대해 처음으로 사과했다.

문 대통령은 11일 청와대에서 대국민 신년사를 발표하며 이같이 말했다.

다만 문 대통령은 "주거 안정을 위해 필요한 대책 마련을 주저하지 않겠다"며 "특별히 공급확대에 역점을 두고 빠르게 효과를 볼 수 있는 다양한 주택공급 방안을 신속히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문 대통령 2021년 대국민 신년사

[한국경제TV 정원우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주거 문제의 어려움으로 낙심이 큰 국민들께는 매우 송구한 마음"이라고 부동산 문제에 대해 처음으로 사과했다.

문 대통령은 11일 청와대에서 대국민 신년사를 발표하며 이같이 말했다. "부동산 투기와의 전쟁에서 결코 지지 않을 것"이라고 했던 지난해 신년사와는 온도차가 확연했다.

다만 문 대통령은 "주거 안정을 위해 필요한 대책 마련을 주저하지 않겠다"며 "특별히 공급확대에 역점을 두고 빠르게 효과를 볼 수 있는 다양한 주택공급 방안을 신속히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정원우기자 bkjung@wowtv.co.kr

Copyright 한국경제티브이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