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뉴시스

제주, 확진자 진정국면인가..10일 2명, 50일만에 최저

강정만 입력 2021. 01. 11. 11:04

기사 도구 모음

제주특별자치도는 10일 하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2명(제주 486~487번) 발생, 누적 확진자는 487명이 됐다고 11일 밝혔다.

제주도에서는 지난 2일부터 이날까지 10일 동안 확진자가 한 자릿수를 유지하고 있다.

이달 4일부터 확진자는 연속 7일째 한 자릿수를 기록하고 있으며, 최근 1주간 일평균 확진자도 5.5명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한파로 검사 건수 감소, 신규 확진자 감소에 일부 영향"


[제주=뉴시스] 강정만 기자 = 제주특별자치도는 10일 하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2명(제주 486~487번) 발생, 누적 확진자는 487명이 됐다고 11일 밝혔다.

제주도에서는 지난 2일부터 이날까지 10일 동안 확진자가 한 자릿수를 유지하고 있다. 2명 발생은 지난해 12월8일 이후 50일 만이다.

이달 4일부터 확진자는 연속 7일째 한 자릿수를 기록하고 있으며, 최근 1주간 일평균 확진자도 5.5명이다.

제주 확진자는 지난 1일부터 총 66명으로 집계됐다.

도 방역당국은 지난달보다는 확진 판정이 줄고 있지만, 폭설에 이은 한파로 검사 건수가 줄어든 것이 확진자 감소에 일부 영향을 미쳤을 개연성이 있다고 판단, 긴장을 늦추지 않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kjm@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