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연합뉴스TV

"대통령 사면, 통합 기여못해 56.1%·기여해 38.8%"

심다은 입력 2021. 01. 11. 12:26 수정 2021. 01. 11. 17:55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두 전직 대통령 사면 효과에 대해 국민의 절반 이상이 부정적으로 생각한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리얼미터가 YTN 의뢰로 지난 8일 전국 성인 500명을 대상으로 '전직 대통령 사면의 국민 통합 기여도'를 조사한 결과, "기여 못 할 것"이라는 응답이 56.1%로 집계됐습니다.

"기여할 것"이라는 응답은 38.8%였고, "잘 모르겠다"는 5.1%였습니다.

이념 성향별로 진보층에서는 부정 응답이 압도적이지만 중도층과 보수층에서는 오차범위 내에서 팽팽했습니다.

정당별로 더불어민주당 지지층과 무당층에서 부정 응답이 많았고, 국민의힘 지지층에선 긍정 응답이 많았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TV.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