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뉴시스

민주당 전북도당 청년위 "민주정권 재창출" 다짐

김민수 입력 2021. 01. 11. 15:10

기사 도구 모음

더불어민주당 전북도당 청년위원회(위원장 이정하)는 11일 신년인사회를 열고 내년 대선과 지방선거에서의 승리를 다짐했다.

이정하 위원장은 "신년인사회를 코로나19의 여파로 비대면 화상회의를 진행하게 돼 아쉽지만 의미있는 시간이었다"면서 "대선과 지방선거를 동시에 앞둔 현재 단합된 청년위원회의 역할이 강조되고 있어 청년위원회가 나아갈 발전 방향에 대해 논의가 이뤄졌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비대면 화상회의 신년인사회 개최, 새로운 미래 만들 것 약속
이정하 위원장 "대선과 지방선거에서 청년 역할 준비한다"
[전주=뉴시스] 더불어민주당 전라북도당 김성주 도당 위원장과 장경태 전국청년위원장, 서난이 청년지방의원협의회장 등은 11일 비대면 화상회의를 통해 신년인사회를 가졌다. photo@newsis.com


[전주=뉴시스] 김민수 기자 = 더불어민주당 전북도당 청년위원회(위원장 이정하)는 11일 신년인사회를 열고 내년 대선과 지방선거에서의 승리를 다짐했다.

김성주 도당 위원장과 장경태 전국청년위원장, 서난이 청년지방의원협의회장 등 49명 청년위원회 위원은 코로나19에 따른 비대면 화상회의를 통해 신년인사회를 가졌다.

신년인사회에서는 신축년 새해를 맞아 일상을 되찾고 전북의 희망을 만들기 위해 과거의 침체를 벗고 새로운 미래를 만들어 가자는 다짐을 했다.

이후 청년 성공시대와 민주정권 재창출, 지방선거 승리를 이끌기 위한 내용의 자유토론이 진행됐다.

이정하 위원장은 “신년인사회를 코로나19의 여파로 비대면 화상회의를 진행하게 돼 아쉽지만 의미있는 시간이었다”면서 “대선과 지방선거를 동시에 앞둔 현재 단합된 청년위원회의 역할이 강조되고 있어 청년위원회가 나아갈 발전 방향에 대해 논의가 이뤄졌다”고 말했다.

이어 “전북 성공시대를 위한 청년 정책 개발과 단련된 청년 정치인 육성을 위한 프로그램 등 신설 등을 통해 지방선거와 대선을 준비해 나아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leo@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