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쿠키뉴스

전주대, 2021학년도 등록금 동결..입학금 전년대비 50% 인하

김영재 입력 2021. 01. 11. 15:19

기사 도구 모음

전주대학교(총장 이호인)는 2021학년도 입학금을 전년대비 50% 인하하고 수업료는 동결하기로 결정했다고 11일 밝혔다.

전주대는 지난 5일과 7일, 2차에 걸친 등록금심의위원회를 통해 2021학년도 등록금을 동결하고 신입생 입학금은 22만 8000원에서 50% 인하한 11만 4000원으로 결정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 전주대학교 캠퍼스

[쿠키뉴스] 김영재 기자 =전주대학교(총장 이호인)는 2021학년도 입학금을 전년대비 50% 인하하고 수업료는 동결하기로 결정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로써 전주대는 10년 연속으로 등록금 인하 및 동결 결정을 이어갔다. 

전주대는 지난 5일과 7일, 2차에 걸친 등록금심의위원회를 통해 2021학년도 등록금을 동결하고 신입생 입학금은 22만 8000원에서 50% 인하한 11만 4000원으로 결정했다.

수업료는 학기당 인문계 302만원, 이공계 394만 5000원으로 2015학년도에 확정된 금액이다. 2021학년도 신입생의 경우 지난해보다 입학금이 50% 인하됨에 따라 학생과 학부모의 부담도 줄었다. 

전주대 조동영 기획처장은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적 어려움과 고통을 분담하기 위해 입학금을 인하하고 수업료를 동결했다”며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 운영과 대학발전기금 모금 등을 통해 학생들이 학업에 전념할 수 있는 환경을 갖춰 나가겠다”고 말했다. 

jump0220@kukinews.com

갓 구워낸 바삭바삭한 뉴스 ⓒ 쿠키뉴스(www.kuki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