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뉴스1

영천시, 42개 고위험시설 종사자 등 1130명 선제적 검사

정우용 기자 입력 2021. 01. 11. 15:36

기사 도구 모음

경북 영천시는 11일 양로·노인시설, 주간보호센터 등 사회복지시설 42곳의 종사자와 이용자 1130명을 대상으로 증상 여부와 상관없이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경로를 알 수 없는 무증상 감염 사례가 속출하고 사회복지시설의 소규모 집단 감염에 대한 선제적 대응 조치다.

촉탁의가 있는 시설은 간호 인력을 활용해 주 1회 코로나19 검사를 하며 간호 인력이 없는 시설에서는 영천시 보건소 이동검체팀에서 방문해 검사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영천시청사 (뉴스1 자료사진)/© 뉴스1

(영천=뉴스1) 정우용 기자 = 경북 영천시는 11일 양로·노인시설, 주간보호센터 등 사회복지시설 42곳의 종사자와 이용자 1130명을 대상으로 증상 여부와 상관없이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경로를 알 수 없는 무증상 감염 사례가 속출하고 사회복지시설의 소규모 집단 감염에 대한 선제적 대응 조치다.

촉탁의가 있는 시설은 간호 인력을 활용해 주 1회 코로나19 검사를 하며 간호 인력이 없는 시설에서는 영천시 보건소 이동검체팀에서 방문해 검사한다.

newsok@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