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뉴스1

청도군, 감염병 예방 위해 외래산부인과 비대면 진료

정우용 기자 입력 2021. 01. 11. 15:40

기사 도구 모음

경북 청도군은 11일 임산부 등의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외래산부인과 진료를 비대면으로 실시한다고 밝혔다.

청도군은 2016년 대구 효성병원과 협약해 보건소에 외래산부인과를 개설했으며, 지금까지 이 지역 임산부 2318명, 일반여성 3306명이 검진을 받았다.

외래산부인과에서는 임산부 산전·산후진료, 입체초음파검사, 태아 기형아검사, 혈액검사, 신혼부부 건강검진을 실시하며 일반여성들의 부인과 질환 진료도 가능하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청도군 외래산부인과 (청도군 제공) 2021.1.11/© 뉴스1

(청도=뉴스1) 정우용 기자 = 경북 청도군은 11일 임산부 등의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외래산부인과 진료를 비대면으로 실시한다고 밝혔다.

청도군은 2016년 대구 효성병원과 협약해 보건소에 외래산부인과를 개설했으며, 지금까지 이 지역 임산부 2318명, 일반여성 3306명이 검진을 받았다.

외래산부인과에서는 임산부 산전·산후진료, 입체초음파검사, 태아 기형아검사, 혈액검사, 신혼부부 건강검진을 실시하며 일반여성들의 부인과 질환 진료도 가능하다.

비대면 진료시간은 오는 17일까지 평일 오전 9시∼낮 12시다.

newsok@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