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서울신문

제주 삼다수 대만 편의점에서 본격 판매한다.

황경근 입력 2021. 01. 11. 15:46

기사 도구 모음

제주 삼다수가 대만에서 일반 소비자에게 본격 판매된다.

제주도개발공사는 13일부터 대만 5700개 세븐일레븐 편의점에 제주 삼다수 판매를 시작한다고 11일 밝혔다.

앞서 개발공사는 지난해 12월 7일 웅진식품과 손잡고 대만 일반 소비자 등을 겨냥해 삼다수 400t을 대만으로 수출했다.

김정학 제주개발공사 사장은 "일반 소비자를 대상으로 한 편의점 입점은 삼다수가 대만인들의 라이프스타일에 다가가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신문]

제주 삼다수가 13일부터 대만 편의점에서 본격 판매된다.현지 삼다수 홍보 영상의 한 장면(제주도개발공사)

제주 삼다수가 대만에서 일반 소비자에게 본격 판매된다.

제주도개발공사는 13일부터 대만 5700개 세븐일레븐 편의점에 제주 삼다수 판매를 시작한다고 11일 밝혔다.

앞서 개발공사는 지난해 12월 7일 웅진식품과 손잡고 대만 일반 소비자 등을 겨냥해 삼다수 400t을 대만으로 수출했다.

개 발공사는 현지 한인 사회를 넘어 대만의 대중적인 유통망인 편의점을 중심으로 대만인들을 집중 공략하고 온라인 판매 채널까지 진출한다는 계획이다.

김정학 제주개발공사 사장은 “일반 소비자를 대상으로 한 편의점 입점은 삼다수가 대만인들의 라이프스타일에 다가가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현재 제주삼다수는 지난해 7월부터 중국 수출을 2년 만에 재개하는 등 필리핀, 베트남 등 동남아시아를 비롯해 일본, 홍콩, 사이판, 괌, 호주, 뉴질랜드 25개국에 수출하고 있다.

제주 황경근 기자 kkhwang@seoul.co.kr

Copyrightsⓒ 서울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