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머니S

아모레퍼시픽, CES 2021 혁신상 수상 기술 2건 전시

김경은 기자 입력 2021. 01. 11. 16:11 수정 2021. 01. 11. 16:49

기사 도구 모음

아모레퍼시픽이 11일부터 14일까지(미국 현지시각) 온라인으로 열리는 세계 최대의 소비자 가전 및 기술 전시회 CES 2021에 참가한다.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CES에 참가하는 아모레퍼시픽은 디지털 전시를 통해 올해 혁신상을 수상한 두 가지 고객 맞춤형 혁신 뷰티 기술을 전 세계에 선보인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아모레퍼시픽이 11일부터 14일까지(미국 현지시각) 온라인으로 열리는 세계 최대의 소비자 가전 및 기술 전시회 CES 2021에 참가한다. 립 팩토리 바이 컬러 테일러. /사진=아모레퍼시픽

아모레퍼시픽이 11일부터 14일까지(미국 현지시각) 온라인으로 열리는 세계 최대의 소비자 가전 및 기술 전시회 CES 2021에 참가한다.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CES에 참가하는 아모레퍼시픽은 디지털 전시를 통해 올해 혁신상을 수상한 두 가지 고객 맞춤형 혁신 뷰티 기술을 전 세계에 선보인다.

CES 2021 헬스&웰니스 부문에서 혁신상을 받은 ‘립 팩토리 바이 컬러 테일러’는 인공지능을 활용해 고객의 피부톤에 적합한 입술 색상을 추천하고 현장에서 즉시 립 메이크업 제품을 제조해주는 온&오프라인 연계 맞춤형 기술이다. 2000여 가지 색상의 제품을 실시간으로 만들 수 있는 해당 시스템은 다양한 색소를 정밀하게 조합하고 관리하는 고도화 기술을 적용했으며 간단한 조작만으로 신속하게 정확한 색상을 내는 립 메이크업 제품을 제조할 수 있다.

이번 디지털 전시를 통해 처음 선보이는 '포뮬라리티 토너 패드 메이커' 장비도 CES 2021 헬스&웰니스 부문 혁신상을 받았다. 해당 장비는 피부 고민에 맞춘 효능 앰플로 즉석에서 토너를 제조해준다. 그리고 이를 화장솜에 흡수시켜 피부에 적합한 온도로 조절해 제공한다. 다양한 효능 성분이 담긴 앰플을 활용해 동시에 얼굴 부위별 맞춤형 스킨케어가 가능하며 매번 사용할 때마다 즉석에서 토너를 만들어 사용하는 방식이라 위생적이다.

박원석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 기반혁신연구소장은 “2년 연속으로 CES를 통해 아모레퍼시픽의 스마트 뷰티 혁신 기술을 전 세계에 선보일 수 있어서 매우 의미있게 생각한다”며 “아모레퍼시픽은 앞으로도 한국 뷰티 업계의 최첨단 혁신 솔루션을 전 세계 고객에게 전할 수 있도록 지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1967년 시작한 CES는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가 개최 및 주관하는 행사다. 올해 열리는 CES 2021은 사상 처음으로 디지털로 전면 전환해 진행된다.

김경은 기자 silver@mt.co.kr

저작권자 ⓒ '성공을 꿈꾸는 사람들의 경제 뉴스'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