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노컷뉴스

창원소방본부, 소외계층 주택화재안심보험 가입 추진

경남CBS 이상현 기자 입력 2021. 01. 11. 16:33

기사 도구 모음

창원소방본부(본부장 이기오)가 올해 사회적 소외계층 1050세대에 주택화재안심보험 가입을 추진한다.

특히 사회적 취약계층의 경우, 주택화재로 인해 큰 경제적 어려움을 겪을 수 있어 이들에 대한 보험 가입을 추진하게 됐다.

주택화재안심보험에 가입하면 향후 1년간 화재피해가 발생할 경우, 건물이나 가재도구 피해에 대해 경제적 보상을 받게 돼 심리적 안정에 조금이나마 도움을 받을 수 있게 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창원소방본부 전경. 창원소방본부 제공

창원소방본부(본부장 이기오)가 올해 사회적 소외계층 1050세대에 주택화재안심보험 가입을 추진한다.

창원소방본부 통계에 따르면 2020년 화재발생 568건 중 주택화재 발생은 137건으로, 총 화재발생 건수의 24%로 나타났다. 특히 사회적 취약계층의 경우, 주택화재로 인해 큰 경제적 어려움을 겪을 수 있어 이들에 대한 보험 가입을 추진하게 됐다. 주택화재안심보험에 가입하면 향후 1년간 화재피해가 발생할 경우, 건물이나 가재도구 피해에 대해 경제적 보상을 받게 돼 심리적 안정에 조금이나마 도움을 받을 수 있게 된다.

소방본부는 "불의의 화재가 발생한다면 경제적으로 재활의지를 돕고자 주택화재안심보험을 지원할 예정이지만, 가장 좋은 보험은 화재예방"이라며, "겨울철 화기와 전열기구 사용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경남CBS 이상현 기자] hirosh@cbs.co.kr

저작권자ⓒ CBS 노컷뉴스(www.nocu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