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노컷뉴스

경북도, 아동학대 전담 공무원 대폭 확충

대구CBS 김세훈 기자 입력 2021. 01. 11. 16:39

기사 도구 모음

경상북도는 "아동학대 피해 예방 대응 체계를 강화해 적극 대응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를 위해 현재 7개 시·군 16명인 아동학대 전담 공무원을 33명 늘려 23개 전 시·군 49명 근무로 확대 배치한다.

아동보호 전문요원은 현재 13개 시·군 18명에서 19개 시·군 24명으로 확대 충원할 예정이다.

아울러 아동학대 대응기관인 광역아동보호 전담기구도 확대 구성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경북도 제공
경상북도는 "아동학대 피해 예방 대응 체계를 강화해 적극 대응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를 위해 현재 7개 시·군 16명인 아동학대 전담 공무원을 33명 늘려 23개 전 시·군 49명 근무로 확대 배치한다.

아동보호 전문요원은 현재 13개 시·군 18명에서 19개 시·군 24명으로 확대 충원할 예정이다.

아울러 아동학대 대응기관인 광역아동보호 전담기구도 확대 구성한다. 기존의 경북경찰청, 경북도교육청, 아동보호전문기관 등 6개 기관에 더해 가정위탁지원센터, 아동복지협회 등을 포함한 10개 기관으로 늘린다.

또 학대아동의 조기발견을 위해 시군 읍면동 직원과 경찰의 협조를 얻어 3개월간 양육환경을 조사하기로 했다. 영유아 건강검진 미검진, 어린이집이나 유치원 결석 아동, 아동수당 미신청자 등을 대상으로 직접 현장을 방문해 확인한다.

그리고 재학대 아동에 대한 즉각 분리제도가 3월부터 시행됨에 따라 경북도 차원의 아동일시 보호시설 설치도 추진한다.

이철우 경북지사는 "아동권리보호는 지자체장에게 부여된 가장 무거운 책무다. 경상북도는 아동학대 대응체계 개편이 성공적으로 정착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대구CBS 김세훈 기자] huni@cbs.co.kr

저작권자ⓒ CBS 노컷뉴스(www.nocu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