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전자신문

제2대 대한민국족구협회장 홍기용씨 당선.."공약 충실히 지킬 것"

전자신문인터넷 소성렬 기자 입력 2021. 01. 11. 16:59

기사 도구 모음

제2대 대한민국족구협회장 선거에서 당선된 홍기용 당선자는 당선 소감을 통해 "경륜과 덕망이 풍부한 선배 족구인 여러분들이 많이 계심에도 불구하고 여러모로 부족한 저에게 대한민국족구협회장의 중책을 맡겨준 것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홍기용 당선자는 지난 9일 치러진 대한민국족구협회장 선거에서 82표(48%)를 얻어 김태인 후보(63표, 38%), 박상훈 후보(23표, 14%)를 누르고 당선된 뒤 "대한민국 전통구기종목 족구의 위상을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 대한민국족구협회장 당선자가 선관위원장으로부터 당선증을 교부받고 기념촬영

제2대 대한민국족구협회장 선거에서 당선된 홍기용 당선자는 당선 소감을 통해 “경륜과 덕망이 풍부한 선배 족구인 여러분들이 많이 계심에도 불구하고 여러모로 부족한 저에게 대한민국족구협회장의 중책을 맡겨준 것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홍기용 당선자는 지난 9일 치러진 대한민국족구협회장 선거에서 82표(48%)를 얻어 김태인 후보(63표, 38%), 박상훈 후보(23표, 14%)를 누르고 당선된 뒤 “대한민국 전통구기종목 족구의 위상을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날 온라인 투표로 실시된 회장 선거는 오전 9시에 투표를 시작해 오후 5시에 마감했다. 169명의 선거인단 중 168명이 투표해 99.4%가 넘는 높은 투표율을 기록했다.

홍기용 당선자는 또 "공정한 선거가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해 주신 선관위원과 성원해 주신 모든 족구인, 사무처 직원들의 노고에 깊이 감사드린다"면서, "대한민국 족구인들의 새로운 족구 세상의 꿈과 희망, 행복을 가지고 단합해서 국민들에게 각광받고 가족들에게 인정받는 당당한 스포츠 종목으로 발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홍 당선자는 "낙선한 김태인, 박상순 후보의 공약까지 최대한 수용해 족구 발전을 함께 도모할 것"이라고 약속하고, "우리 족구의 위상과 당당함을 전국에 널리 알릴 수 있도록 발로 뛰고 또 뛰겠다"고 덧붙였다.

▲ 당선증 수령 후 기념촬영을 하는 홍기용 대한민국족구협회장 당선자.

홍 당선자는 특히 “앞으로 4년 동안 체육회와 족구협회, 그리고 족구인들간의 가교역할을 충실히 수행하여 상호간에 의견이 존중되는 원활하고 민주적인 족구협회 운영에 힘쓰겠다”며 “족구인들의 다양한 의견을 적극 반영하는 깨어있는 협회, 족구인들과 소통하는 협회, 노력하는 협회를 만들어 나가고, 코로나19등 여러 가지로 고통 받고 있는 족구인들을 위한 협회 활동을 펼칠 계획”이라고 각오를 다졌다.

홍 당선자는 또 이를 위해 “족구인들을 위한 정책을 족구협회가 중심이 되어 실현시키고, 17개시·도협회의 균형 발전을 도모하고 족구인들이 지금보다 더 좋은 족구환경에서 족구할 수 있도록 만드는 것에 소홀함이 없도록 할 것이며, 집행부에 대해서는 협회 본연의 견제와 감시기능을 통해 투명하고 신뢰를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며, 족구의 미래 비전과 대안을 제시하는 정책 족구협회로서의 위상을 정립해 나가는데 역량을 집중 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주위 족구인들에게 축하를 받으며 “족구인들이 안전하게 마음 놓고 운동할 수 있는 투명한 족구협회를 만들어 달라는 격려가 아니겠냐”며 “어깨가 무거워지지만 진실한 마음으로 듣고 실천해 보겠다”는 포부도 잊지 않았다.

▲ 당선 후 기념촬영을 하는 홍기용 대한민국족구협회장 당선자.

홍 당선자는 오는 1월 21일 취임해 4년간 대한민국족구협회를 이끈다. 그는 선거운동 기간 중 족구종목이 최대한 빠른 시일 내에 전국체전 시범종목으로 통과 될 수 있도록 할 것이고, 임기 내에 반드시 정식종목으로 만들겠다는 공약을 내세웠다.

또한 △국가적인 지원을 받아 국내 족구의 발전과 세계로 나가는 길을 만들기위한 족구진흥법 발의 △미래의 젊은 주역들과 세계족구대회 개최를 통한 세계족구협회 발족과 아시안게임, 더 나아가 올림픽에 나갈 수 있는 발판 마련 △24시간 방송되는 족구전용채널 확보 △실업팀 창단 및 실업리그발족 등도 약속했다.

한편 홍 당선자는 미주 O.C.족구동호회장, 미주 O.C.체육회 수석부회장, 1~2대 미주족구협회 회장(4년), 미주 한인 체육회 이사, 대한민국족구협회 방송위원등을 역임했으며, 현재 부평신화족구단 회원으로써 자문위원을 맡고 있다.

이번선거는 코로나19가 창궐하는 가운데 치러진 안전한 온라인 전자투표로 진행돼 단 한명의 감염자도 발생하지 않은 안전한 선거로 기록됐다.

전자신문인터넷 소성렬 기자 hisabisa@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 전자신문인터넷,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