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경향신문

홍천서 군용 트럭 넘어져..운전교육 중이던 조교 숨져

최승현 기자 입력 2021. 01. 11. 17:01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경향신문]
11일 오전 10시 50분쯤 강원 홍천군 화촌면 군업리 56번 국도를 지나던 2.5t 군용 트럭이 갑자기 옆으로 전복됐다.

이 사고로 트럭에 타고 있던 조교가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치료 받던 중 숨졌다.

트럭에 함께 타고 있던 운전 교육생 1명도 부상을 입어 국군홍천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이날 운전교육 중이었다.

군당국은 “정확한 사고원인을 조사하고 있다”며 “임무수행 중 숨진 고인을 위해 필요한 후속조치를 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최승현 기자 cshdmz@kyunghyang.com

ⓒ 경향신문 & 경향닷컴(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