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파이낸셜뉴스

익산시, 외부 전문가 참여 독립적 합의제 '감사위원회' 출범

김도우 입력 2021. 01. 11. 17:08

기사 도구 모음

전북 익산시가 도내 최초로 합의제 감사위원회 현판식을 하고 11일 공식 출범했다.

시 감사위원회는 외부 전문가로 구성된 독립적 감사 기구로, 시의 감사 계획을 수립·집행하고 감사 결과를 심의·의결하는 역할을 한다.

정헌율 시장은 "감사위원회 도입으로 감사의 독립성과 전문성을 확보해 시민의 눈높이에 맞는 감사행정을 실현하겠다"며 "나아가 공무원 모두가 실천하는 청렴 정책으로 신뢰받는 익산시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감사위원회 위촉 위원 4명은 ‘공공감사에 관한 법률’에 규정된 자격요건을 갖춘 변호사, 전직 공무원 등으로 구성됐다. 사진=익산시 제공

【파이낸셜뉴스 익산=김도우 기자】 전북 익산시가 도내 최초로 합의제 감사위원회 현판식을 하고 11일 공식 출범했다.

시 감사위원회는 외부 전문가로 구성된 독립적 감사 기구로, 시의 감사 계획을 수립·집행하고 감사 결과를 심의·의결하는 역할을 한다.

위원장은 공모 방식으로 선정 절차를 밟고 있으며 4명의 위원은 최두선 전 충남도 감사위원장, 전완수 변호사 등 전문가들이 위촉됐다.

시 감사위원회는 전문성을 갖춘 감사위원들의 합의 과정을 거쳐 운영되기 때문에 행정에 대한 신뢰도와 투명성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시는 기대하고 있다.

정헌율 시장은 “감사위원회 도입으로 감사의 독립성과 전문성을 확보해 시민의 눈높이에 맞는 감사행정을 실현하겠다”며 “나아가 공무원 모두가 실천하는 청렴 정책으로 신뢰받는 익산시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964425@fnnews.com 김도우 기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