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노컷뉴스

성인남녀 3명 중 1명 "공무원 시험 준비 의향"

CBS노컷뉴스 김선경 기자 입력 2021. 01. 11. 17:09

기사 도구 모음

성인 남녀 3명 중 1명은 현재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고 있거나 준비할 의향이 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이에 따라 올해 공무원 시험은 더욱 치열해질 전망이다.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는 이유 1위로 '안정된 직업을 희망해서'(80.5%, 복수응답)를 꼽았다.

현재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고 있는 이들(414명)은 주로 '독학'(62.6%, 복수응답)이나 '온라인 강의'(59.2%)로 혼자 공부하고 있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공무원 시험. 연합뉴스
성인 남녀 3명 중 1명은 현재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고 있거나 준비할 의향이 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이는 2019년 조사 당시 보다 1.5배 늘어난 수치다. 이에 따라 올해 공무원 시험은 더욱 치열해질 전망이다.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은 성인 3602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35.8%가 현재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고 있거나 준비할 의사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11일 밝혔다. 지난 2019년 조사 때 22.4%보다 1.5배가량 늘어난 비율이다.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는 이유 1위로 '안정된 직업을 희망해서'(80.5%, 복수응답)를 꼽았다. 다음은 '공무원 연금으로 노후가 보장되어서'(32.5%), '코로나19 사태 이후 현재 직장 경영상황이 어려워져서'(20.8%) 등을 들었다.

시험 목표는 '9급'(67.2%, 복수응답)이 압도적으로 많았다. 계속해서 '7급'(22.5%), '기능직'(15%), '경찰·소방·간호 등 특수직'(13.7%), '행정고시'(4.6%), '임용고시'(3%), '사법고시'(1%) 순이었다. 이들은 올해 시험에 합격하지 못하더라도 평균 3년은 더 도전할 계획이었다.

공무원 시험. 연합뉴스
현재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고 있는 이들(414명)은 주로 '독학'(62.6%, 복수응답)이나 '온라인 강의'(59.2%)로 혼자 공부하고 있었다. 이밖에 '학원 수강'(9.9%), '스터디 그룹'(3.4%) 등도 소수 있었다.

현재까지 준비기간은 '6개월'(57.2%)이란 응답이 과반 이상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1년'(21%), '2년'(8.7%), '3년'(6.3%), '5년'(2.7%) 등 순으로 나타났다. 준비 비용은 월 평균 36만원이 드는 것으로 집계됐다.

또한, 이처럼 공무원 시험에 구직자들이 몰리는 현상에 대해 '이해가 되지만 안타깝다'(58.1%)는 의견이 절반 이상을 차지했다.

[CBS노컷뉴스 김선경 기자] sunkim@cbs.co.kr

저작권자ⓒ CBS 노컷뉴스(www.nocu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