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국민일보

[곽경근의 시선 & 느낌] 강추위가 그려낸 겨울 풍경

곽경근 입력 2021. 01. 11. 17:20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신축년 새해 들어 몰아닥친
겨울 추위가 매섭습니다.
기온이 급강하하면서 강들도
빠르게 결빙 중입니다.
지난 7일, 남양주시 조안면의
하늘에서 내려다본 북한강도
북극발 한파에 다양한 형태로
얼어붙었습니다.
강이라는 대형 캔버스 위에
구상과 비구상의 경계를 넘나들며 조형미 넘치는 작품들을
만들어 냈습니다.

남양주=곽경근 쿠키뉴스 대기자 kkkwak7@kukinews.com

GoodNews paper ⓒ 국민일보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