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노컷뉴스

전남도, 18일~22일까지 불법어업 지도단속

광주CBS 김삼헌기자 입력 2021. 01. 11. 17:39

기사 도구 모음

전라남도는 수산자원 보호와 어업질서 확립을 위해 1월말까지 시군과 함께 불법어업 지도 단속에 나선다.

이번 합동단속에는 16개 시·군이 참여하며 도 및 시·군 보유 어업지도선 17척과 공무원 50여 명이 투입된다.

전라남도는 이번 단속에서 △과잉생산을 초래, 가격하락을 조장하는 무면허 양식 시설 △유해약품 사용 △조업구역 이탈, 어구 초과부설 등 어업기초질서 위반행위 등을 중점 단속할 예정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전라남도는 수산자원 보호와 어업질서 확립을 위해 1월말까지 시군과 함께 불법어업 지도 단속에 나선다.

이번 합동단속에는 16개 시·군이 참여하며 도 및 시·군 보유 어업지도선 17척과 공무원 50여 명이 투입된다.

특히 18일부터 22일 기간 중에는 도・시군 합동으로 집중단속을 벌일 예정이다.

이 시기는 명절 수산물 수요 충족을 위한 불법어업 성행과 어패류의 과도한 포획·채취로 자원량이 감소하고 무면허 양식시설도 증가해 가격하락의 주 요인이 되고 있다.

전라남도는 이번 단속에서 △과잉생산을 초래, 가격하락을 조장하는 무면허 양식 시설 △유해약품 사용 △조업구역 이탈, 어구 초과부설 등 어업기초질서 위반행위 등을 중점 단속할 예정이다.

전라남도는 올해부터 준법조업 분위기 조성을 위해 '선 지도·홍보, 후 단속'의 원칙으로, 사전 홍보에도 불구하고 적발될 경우 범칙 어획물 뿐만 아니라 불법어구도 몰수하고 행위자는 사법조치 하는 등 법과 원칙에 따라 엄중히 처리할 방침이다.

[광주CBS 김삼헌기자] gondang@hanmail.net

저작권자ⓒ CBS 노컷뉴스(www.nocu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