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연합뉴스TV

[날씨] 내일 낮 추위 풀려..곳곳 한때 눈

추하영 입력 2021. 01. 11. 18:16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기록적인 힘을 보여줬던 이번 한파는 조금만 더 견디면 되겠습니다.

내일 아침까지 강추위가 이어지다가, 낮부터는 차차 풀리겠습니다.

서울의 한파특보도 일주일 만에 해제됐고요, 지금은 중부내륙과 경북내륙 중심으로 남아있습니다.

내일 출근길 서울 영하 8도, 강원도 철원 영하 16도가 예상되고요, 낮에는 영상권으로 올라서겠습니다.

한편, 약한 기압골의 영향으로 오늘 밤사이 곳곳에 눈이 내리겠습니다.

제주 산간에 최고 15㎝, 서해안과 경남 해안으로는 1㎝ 내외가 예상되고요, 내일 오후부터는 따뜻한 서풍이 만들어낸 또 다른 눈구름이 영향을 주겠습니다.

중부지방 중심으로 1~5㎝가량의 눈이 내리겠습니다.

서울도 눈발이 날릴 수 있겠습니다.

내일 대체로 흐린 가운데, 대기는 건조하겠고요.

서쪽 지방을 중심으로는 미세먼지 농도까지 높겠습니다.

내일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영하 8도, 전주 영하 8도, 부산 영하 3도, 포항 영하 4도에서 시작하겠고요.

한낮 기온은 서울 2도, 청주 2도, 무안 3도, 창원과 대구 5도가 예상됩니다.

바다의 물결은 전 해상에서 2m 안팎으로 일겠습니다.

모레는 추위가 한층 더 풀리겠고요, 금요일 오후부터 다시 찬바람이 강해지기 시작해 일요일에는 서울 영하 10도까지 떨어질 전망입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구본아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TV.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