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세계일보

[내일 날씨] "낮부터 추위 한 풀 꺾여요".. 서울·경기 눈 예보

나진희 입력 2021. 01. 11. 18:19

기사 도구 모음

화요일인 12일은 북극발 한파가 한풀 꺾이며 낮부터 대부분 지역의 기온이 영상으로 오르며 평년기온을 회복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서울, 경기 지역을 비롯한 일부지역에는 오전 한때 눈이 내리겠다.

  강원 내륙을 제외한 대부분 지역 낮 기온이 영상을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

한낮 최고기온은 △서울 2도 △춘천 0도 △강릉 5도 △대전 3도 △대구 5도 △부산 6도 △전주 3도 △광주 3도 △제주 7도 등으로 예측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11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 네거리에서 두터운 옷차림을 한 시민들이 출근을 하고 있다. 뉴스1
화요일인 12일은 북극발 한파가 한풀 꺾이며 낮부터 대부분 지역의 기온이 영상으로 오르며 평년기온을 회복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서울, 경기 지역을 비롯한 일부지역에는 오전 한때 눈이 내리겠다.

11일 기상청에 따르면 내일 한반도는 중국 중부지방에서 남동진하는 고기압 가장자리에 들 예정이다.  강원 내륙을 제외한 대부분 지역 낮 기온이 영상을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 

서울·경기 남부를 비롯해 강원 영서 중남부, 충청권, 경북 북부 내륙에는 오전까지 눈이 내리겠다. 예상 강설량은 5㎜ 미만이다.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16~영하 2도로 예상된다. 주요도시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영하 7도 △춘천 영하 14도 △강릉 영하 5도 △대전 영하 9도 △대구 영하 7도 △부산 영하 2도 △전주 영하 8도 △광주 영하 5도 △제주 3도 등이다.

한낮 최고기온은 0도~6도의 분포를 나타낼 것으로 보인다. 강원 내륙이 영하 16도 안팎으로 가장 낮을 것으로 예상된다. 한낮 최고기온은 △서울 2도 △춘천 0도 △강릉 5도 △대전 3도 △대구 5도 △부산 6도 △전주 3도 △광주 3도 △제주 7도 등으로 예측된다.

미세먼지는 세종·충북·충남은 ‘나쁨’, 그 밖의 권역은 ‘보통’ 수준을 나타내겠다. 서울·경기도·광주·전북은 밤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을 보이겠다.

서울을 포함한 일부 수도권과 동해안, 강원 산지, 일부 경상권에는 건조 특보가 발효되는 등 대기가 매우 건조해 화재 예방에 주의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0.5∼1.5m, 서해 앞바다에서 0.5∼1.5m, 남해 앞바다에서 0.5∼1.0m 수준이다.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1∼2m, 서해 0.5∼2.0m, 남해 0.5∼2.5m 높이로 일겠다.

나진희 기자 naji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