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파이낸셜뉴스

코로나가 낳은 '혼산''혼캠'.."안전이 제일 중요합니다"

노주섭 입력 2021. 01. 11. 18:45

기사 도구 모음

"겨울 산행, 따뜻하게 입고 안전하게 즐기자."

부산에 본사를 둔 글로벌 아웃도어 브랜드 트렉스타(대표 권동칠)는 코로나19 사태가 야기한 언택트(비대면) 시대 겨울산행을 즐기는 사람들을 위해 오는 15일부터 신축년 새해 첫 세일 이벤트를 한다고 11일 밝혔다.

겨울산행을 안전하게 즐기기 위해서는 머리부터 발끝까지 추위로부터 몸을 지켜줄 방한의상을 준비하는 것이 중요하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트렉스타 겨울 의류·용품 세일

"겨울 산행, 따뜻하게 입고 안전하게 즐기자."

코로나19 사태 이후 나 홀로 산에 오르는 '혼산'이 사회적 거리두기가 가능한 2030세대의 새로운 취미활동으로 자리를 잡아가고 있다. 산행 입문자를 뜻하는 '산린이(산+어린이)'이라는 신조어까지 등장했다. 젊은 학생이나 직장인 사이에서 나 홀로 산행과 캠핑이 유행처럼 번지면서 SNS에 '혼산' '혼캠핑'을 인증하는 게시물도 늘고 있다.

부산에 본사를 둔 글로벌 아웃도어 브랜드 트렉스타(대표 권동칠)는 코로나19 사태가 야기한 언택트(비대면) 시대 겨울산행을 즐기는 사람들을 위해 오는 15일부터 신축년 새해 첫 세일 이벤트를 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이벤트 기간 의류와 용품 재고 소진 때까지 최대 60% 세일을 한다.

겨울산행을 안전하게 즐기기 위해서는 머리부터 발끝까지 추위로부터 몸을 지켜줄 방한의상을 준비하는 것이 중요하다. 트렉스타 '라이트 세이버 헤비 구스 다운 자켓'은 보온성이 탁월하고 해가 짧은 겨울산행 때 필요한 미니랜턴도 부착돼 있어 인기다.

트렉스타 '752 고어라이트 자켓' 역시 경량다운 재킷으로 구스다운(솜털 80%, 깃털 20%)을 사용해 보온성이 우수하고 아웃도어 활동 때 등 안쪽 부분에 멜빵 착용 가능한 웨빙스트링 처리와 상단부분 방수기능 역할을 하는 심실링 처리를 해 체온저하를 막아준다.

방한의상으로 몸의 체온을 지키더라도 발이 시리면 그 효과를 체감키는 어렵다. 외투 못지않게 방한·방수·방풍 효과가 우수한 등산화 착용이 중요한 이유다.

트렉스타 '가이드 X5 고어텍스' 등산화(사진)는 악천후에도 방수·투습력이 우수한 고기능성 미드컷으로 토캡과 힐 부분에 커버몰드를 적용, 겨울철 얼어붙은 땅과 외부 충격으로부터 발을 보호할 수 있도록 설계돼 있다.

앵클 부분에 프로텍션 패치를 활용해 눈이 얼어있는 길이나 다양한 지형에서도 발의 뒤틀림을 방지할 수 있는 힐 서포트 시스템을 적용, 믿고 디딜 수 있는 안전한 산행이 가능하다.

트렉스타 관계자는 "겨울산행은 장시간 노출되는 추위는 물론 균형을 잃고 미끄러지기 쉬워 안전사고 위험이 있는 만큼 안전한 산행을 위한 장비와 함께 철저한 준비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roh12340@fnnews.com 노주섭 기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