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파이낸셜뉴스

법인택시 기사들도 부산형 재난지원금 50만원 더 받는다

파이낸셜뉴스 입력 2021. 01. 11. 18:45

기사 도구 모음

부산시가 택시업종 간 재난지원금 형평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법인택시 운수종사자를 대상으로 부산형 재난지원금 50만원을 지급하기로 했다.

이에 시는 법인택시 운수종사자를 대상으로 부산형 재난지원금 50만원을 추가로 지급해 개인택시 운수종사자와 같은 금액을 지원한다고 11일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개인택시 기사에 100만원 지급해
형평성 문제로 추가 지원키로

부산시가 택시업종 간 재난지원금 형평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법인택시 운수종사자를 대상으로 부산형 재난지원금 50만원을 지급하기로 했다.

법인택시 운수종사자는 정부 관계부처가 합동으로 추진하는 '코로나19 3차 확산에 대응한 피해지원대책'에 의해 정부 재난지원금 50만원이 지급될 예정이었다. 그러나 소상공인에 해당하는 개인택시 운수종사자에게는 100만원이 지급되는 등 형평성 문제가 불거졌다.

이에 시는 법인택시 운수종사자를 대상으로 부산형 재난지원금 50만원을 추가로 지급해 개인택시 운수종사자와 같은 금액을 지원한다고 11일 밝혔다.

정부 재난지원금 대상자는 2020년 10월 1일 이전(10월 1일 포함)에 입사해 공고일인 2021년 1월 8일 현재 계속 근무 중인 법인택시 소속 운수종사자이며 신청 기간은 오는 15일까지다.

부산형 재난지원금 대상자는 2021년 1월 8일 이전(1월 8일 포함)에 입사해 공고일인 2021년 1월 15일까지 계속 근무 중인 법인택시 소속 운수종사자로 신청기간은 오는 15일부터 22일까지다.

지난해 10월 1일 이전에 입사해 오는 15일까지 계속 근무하고 있는 법인택시 소속 운수종사자는 총 100만원의 지원금을 받을 수 있다. 이 경우 정부 재난지원금만 신청하면 별도로 부산시 지원금을 신청하지 않아도 된다.

신청은 본인이 속한 법인택시회사에 하면 된다. 지원금은 내달 10일 일괄지급될 예정이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코로나19 감염 위험을 안고 현장에서 악전고투하시는 분들에게 이번 지원금이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defrost@fnnews.com 노동균 기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