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아시아경제

경상남도소상공인연합회, "선 결제해 소상공인들에게 희망을"

영남취재본부 강샤론 입력 2021. 01. 11. 20:18

기사 도구 모음

경상남도소상공인연합회가 11일 창원시 성산구 중앙동 소재 식당에서 착한 선 결제 캠페인에 동참했다.

이번 착한 선 결제 캠페인은 최근 경남도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공공기관과 민간이 함께 주도적인 전개에 따른 것이다.

양대복 소상공인연합회장은 "코로나19 확산세가 지속과 사회적 거리두기 연장 등으로 매출이 격감했다"며 "선 결제가 소상공인들의 경영 안정과 매출 증대에 기여 하고 희망이 될 것으로 보고 동참하게 됐다"고 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양대복 소상공인연합회장이 지역 식당을 방문해 선결제 캠페인을 하고 있다.(사진=경남소상공인연합회)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강샤론 기자] 경상남도소상공인연합회가 11일 창원시 성산구 중앙동 소재 식당에서 착한 선 결제 캠페인에 동참했다.

이번 착한 선 결제 캠페인은 최근 경남도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공공기관과 민간이 함께 주도적인 전개에 따른 것이다.

양대복 소상공인연합회장은 "코로나19 확산세가 지속과 사회적 거리두기 연장 등으로 매출이 격감했다"며 "선 결제가 소상공인들의 경영 안정과 매출 증대에 기여 하고 희망이 될 것으로 보고 동참하게 됐다"고 전했다.

이어 "도내 공공기관과 민간업체에서도 적극적으로 참여해 줄 것을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소상공인연합회는 선 결제 분위기 확산을 위해 시·군·구 소상공인연합회와 업종별 단체에도 홍보해 적극 참여하도록 당부했다.

영남취재본부 강샤론 기자 sharon79@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