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연합뉴스TV

'영화배우가 별장서 성추행' 고소..경찰 수사

추하영 입력 2021. 01. 11. 21:37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남성 영화배우가 지인 여성을 강제 추행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 중입니다.

경기 포천경찰서에 따르면 영화배우 A씨가 지난해 12월 23일 자신의 별장 안에서 평소 알고 지내던 여성 B씨를 갑자기 껴안는 등 성추행했다는 고소장이 서울 시내 경찰서에 접수됐습니다.

사건 발생지인 포천경찰서로 사건을 넘긴 경찰은 현장 조사를 마치고 피의자에게 출석을 통보한 상태입니다.

경찰 관계자는 "아직 피의자 조사가 진행되지 않아서 사건 내용에 대해서는 자세히 밝힐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TV.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