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아시아경제

'男 영화배우, 지인 여성 성추행'..경찰 수사 착수

라영철 입력 2021. 01. 11. 22:59

기사 도구 모음

남자 영화배우가 지인 여성을 성추행했다는 고소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11일 경기 포천경찰서에 따르면 영화배우 A 씨가 지난해 12월 23일 밤 포천시 소재 자신의 별장에서 평소 알고 지내던 여성 B씨를 껴안는 등 강제 성추행했다는 고소가 접수됐다.

경찰은 현장 조사를 마치고 피의자에 대해 출석을 통보했다.

경찰은 피의자 조사가 진행되지 않은 이유를 들며 사건 내용과 경위 등은 밝히지 않았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아시아경제 라영철 기자] 남자 영화배우가 지인 여성을 성추행했다는 고소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11일 경기 포천경찰서에 따르면 영화배우 A 씨가 지난해 12월 23일 밤 포천시 소재 자신의 별장에서 평소 알고 지내던 여성 B씨를 껴안는 등 강제 성추행했다는 고소가 접수됐다.

경찰은 현장 조사를 마치고 피의자에 대해 출석을 통보했다.

경찰은 피의자 조사가 진행되지 않은 이유를 들며 사건 내용과 경위 등은 밝히지 않았다.

경기북부=라영철 기자 ktvko258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