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동아일보

고병원성 AI 확산에 오르는 계란값

광주=박영철 기자 입력 2021. 01. 12. 03:13 수정 2021. 01. 12. 05:45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11일 광주 북구 말바우시장 계란 전문판매점에서 소비자들이 계란을 사기 위해 살펴보고 있다. 최근 조류인플루엔자(AI)의 영향으로 유통량이 줄어든 탓에 계란 1판이 6000원을 넘는 등 가격이 급상승 중이다.

광주=박영철 기자 skyblue@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