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뉴스1

롯데마트, 2인가구용 소용량·소포장 한우·견과류 선물세트 선봬

배지윤 기자 입력 2021. 01. 12. 06:01

기사 도구 모음

롯데마트는 소용량 한우 선물세트부터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견과류 세트 등 2인 이하 가구를 위한 선물세트를 선보인다고 12일 밝혔다.

먼저 소용량으로 구성한 한우 선물세트를 선보인다.

일반적으로 축산 선물세트의 경우 부위별 500g씩 구성해 총 3㎏ 이상으로 선보이지만 2인 이하 가구를 위해 다양한 부위를 200g씩 소용량으로 구성해 판매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넛츠박스 6종 선물 세트 © 뉴스1

(서울=뉴스1) 배지윤 기자 = 롯데마트는 소용량 한우 선물세트부터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견과류 세트 등 2인 이하 가구를 위한 선물세트를 선보인다고 12일 밝혔다.

먼저 소용량으로 구성한 한우 선물세트를 선보인다. 일반적으로 축산 선물세트의 경우 부위별 500g씩 구성해 총 3㎏ 이상으로 선보이지만 2인 이하 가구를 위해 다양한 부위를 200g씩 소용량으로 구성해 판매한다.

대표 상품으로 Δ한우 등심·채끝 각 200g*6개로 구성한 '한우 한끼 스테이크 세트' Δ한우 등심 200g*2개와 안심·채끝·치마·부채살 등 다양한 인기 부위를 각 200g으로 구성한 '한우 한끼 구이 세트' 등을 할인가에 선보인다.

견과류 세트는 프리미엄 소포장 물량을 지난 추석 대비 20% 가량 늘려 준비했다.

대표 상품은 '넛츠박스 6종'이다. 인기 견과인 아몬드와 호두를 기본으로 건크랜베리·대추야자 등을 다양하게 소포장한 프리미엄급 세트이다.

이상진 롯데마트 마케팅부문장은 "2인 이하 가구의 비중이 점차 커지면서 해당 가구를 위한 세트 수요도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트렌드에 맞는 제품들을 지속 선보이며 고객 선택의 폭을 넓힐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jiyounbae@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