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노컷뉴스

홍성군, 축산악취개선사업 선정 국비 36억 확보

예산 홍성=대전CBS 김화영 기자 입력 2021. 01. 12. 15:33

기사 도구 모음

충남 홍성군은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한 '2021년도 축산악취개선사업'에서 최종 사업 대상자로 선정돼 국비 약 36억원(국비 및 국비융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홍성군에 따르면 이번 공모사업에 전국 76개 시군이 참여한 가운데 △지역별 악취개선계획의 타당성과 실행 가능성 △악취개선의 시급성 △지자체 및 농가의 개선의지 등을 기준으로 전문가 평가를 거쳐 30개 시군이 선정됐으며 충남에서는 홍성군과 당진시가 선정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홍성군청사 전경
충남 홍성군은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한 '2021년도 축산악취개선사업'에서 최종 사업 대상자로 선정돼 국비 약 36억원(국비 및 국비융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홍성군에 따르면 이번 공모사업에 전국 76개 시군이 참여한 가운데 △지역별 악취개선계획의 타당성과 실행 가능성 △악취개선의 시급성 △지자체 및 농가의 개선의지 등을 기준으로 전문가 평가를 거쳐 30개 시군이 선정됐으며 충남에서는 홍성군과 당진시가 선정됐다.

홍성군은 이에따라 올해 정부로부터 지원받은 36억을 투입해 사업 참여 농가에 축분건조장, 정화시설 개보수, 퇴액비화 기계장비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또 올해 사업의 추진실적 및 평가결과에 따라 내년도 사업비 약 31억 3천만 원을 지원받을 수 있는 만큼 군은 축산악취개선계획에 참여하는 농가와 시설별로 악취개선 이행계획서를 작성하도록 할 계획이다.

특히 사업추진상황 등을 분기별로 점검하고 축산악취개선반 운영을 통해 축산악취개선과 친환경적인 축산환경 조성에 박차를 가할 방침이다.

이와함께 농식품부에서도 중앙단위 악취개선 점검단을 구성해 반기별로 점검을 추진하고 축산환경관리원을 통한 지역단위 전문가 컨설팅을 지원하는 등 악취개선에 필요한 기술적인 지원과 관리를 지속 제공할 예정이다.

홍성군 신인환 축산과장은 "환경에 대한 군민의 관심이 갈수록 높아지는 만큼 축산환경 개선이 화두가 되고 있다"며 "축산업이 지속가능한 산업으로서 군민들의 칭찬을 받고 존중받는 산업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지역의 축산악취를 개선하는데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홍성군은 2021년 축산농가와 영농법인 및 공동자원화사업장 등을 대상으로 가축분뇨 처리지원 관련 10개 사업에 34억 원, 축산농가 악취저감지원 관련 5개 사업에 21억 원 등을 투입해 친환경 축산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예산 홍성=대전CBS 김화영 기자] young1968@cbs.co.kr

저작권자ⓒ CBS 노컷뉴스(www.nocu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